2019.12.04 (수)

  • 맑음동두천 2.5℃
  • 맑음강릉 6.0℃
  • 맑음서울 4.0℃
  • 구름많음대전 6.8℃
  • 맑음대구 7.6℃
  • 맑음울산 6.6℃
  • 맑음광주 7.8℃
  • 맑음부산 7.8℃
  • 맑음고창 6.3℃
  • 구름많음제주 11.5℃
  • 맑음강화 0.2℃
  • 흐림보은 6.5℃
  • 구름많음금산 6.4℃
  • 맑음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3.8℃
  • 맑음거제 6.5℃
기상청 제공

광명 경기문화창조허브, ‘지구를 지키는 창업’ 교육 참가자 모집

수료자 대상 ‘광명 경기문화창조허브’ 입주, 프로그램 참여시 가점 부여

 

 

 

(정도일보) 경기도가 ‘지구를 지키는 창업’을 주제로 환경디자인+콘텐츠 융·복합 분야 창업 교육과 멘토링 지원을 희망하는 예비창업자와 스타트업을 모집한다.

오는 2020년 1월 개소 예정인 ‘광명 경기문화창조허브’의 시범사업으로 진행되는 이번 사업의 참가신청은 12월 8일까지이며 지구를 지키는 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사람이면 누구나 신청 할 수 있다. 서류평가에서 아이디어를 평가해 총 37명을 선발한다.

경기문화창조허브는 도내 각 지역의 특화산업을 연계한 문화콘텐츠 융·복합 창작·창업지원을 전담하는 경기도의 대표적인 콘텐츠 창업지원 플랫폼으로 현재 성남 판교와 수원 광교, 북부, 서부, 고양 등 5개를 운영 중에 있다.

광명 경기문화창조허브는 필환경 시대를 맞아 ‘환경’과 ‘콘텐츠’ 융·복합 산업을 육성하고자 여섯 번째로 조성되는 거점으로 광명시 가학로 85번길 142,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 내에 있다.

‘지구를 지키는 창업’은 환경과 콘텐츠 융·복합 분야에 대한 창업 교육으로 예비 창업자와 초기 창업자들의 아이디어를 고도화 해 사업화 할 수 있도록 1:1 멘토링을 포함한 사업계획서 및 아이디어 정의서 작성 등 맞춤형 교육으로 구성돼 있다. 미가공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하는 프로그램과 구체화된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하는 프로그램 등 총 2개 트랙으로 나눠 진행된다.

강사진은 환경과 콘텐츠 관련 분야 선배창업가·액셀러레이터·마케터 등 현장성과 전문성을 보유한 전문가들로 구성해 실전 창업에 초점을 맞췄다.

수료자에게는 광명 경기문화창조허브 입주와 타 프로그램 지원 시 가산점 제공 등 혜택이 주어질 예정이다.

조한경 경기도 콘텐츠정책과장은 “이제 환경은 챙기면 좋은 것이 아니라 반드시 챙겨야 하는 것으로 변하고 있다”며 “창업 생태계 역시 사회의 변화에 발맞춰 변화해야 한다. 광명 경기문화창조허브의 시범사업을 통해 관련 분야 창업자들을 발굴하고 육성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문화창조허브는 2014년 최초 개소 이후 누적 창업 1,278건, 일자리창출 3,635개, 스타트업 지원 26,405건, 이용자 338,791명을 비롯해 입주·졸업 스타트업 66개사가 총 422.2억원의 외부자금을 투자 유치하는 등 우수한 성과를 내고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