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익산서 학교전담경찰, 청소년 유해 환경 점검 실시

 

(정도일보) 익산경찰서 여성청소년과는 청소년의 달을 맞이하여 지난 19일 청소년 유해환경 정화 및 적극적 비행 예방을 위해 청소년 유해업소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였다.


이날 점검은 여성청소년과·계장, 학교전담경찰관을 중심으로 청소년 밀집지역, 비행 우려 지역인 신동 대학로, 모현동 신시가지 일대를 중심으로 이루어졌고 청소년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일반음식점, 편의점, PC방, 코인노래방 등을 방문하여 청소년 대상 술, 담배 등 유해 약물을 판매하지 않도록'청소년보호법'상 준수사항을 전달했다.


아울러 익산 경찰은 청소년들의 음주, 흡연 행위를 계도하는 등 청소년 선도·보호 활동과 경찰의 도움이 필요한 청소년들의 선제적 발굴 활동도 병행했다.


최규운 익산경찰서장은“청소년은 주변 환경에 따라 범죄에 쉽게 유혹된다. 청소년 유해환경 점검과 순찰 활동으로 청소년 선도·보호 및 비행 예방을 위해 온 힘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