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유은혜·전해철·권칠승’...文정부 장관 3인, 김동연 지지선언

“풍부한 국정경험을 갖춘 경제전문가 김동연이 경기도 경제와 민생을 책임질 수 있어”

 

[정도일보 김제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의 승리를 위해 문재인 정부 퇴임 장관 어벤져스팀이 원팀으로 뭉친다.

 

유은혜 전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전해철 전 행정안전부 장관, 권칠승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18일 오전 경기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 지지선언을 했다. 더불어 풍부한 국정 경험과 역량을 발휘하여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의 승리를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유은혜 전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전해철 전 행정안전부 장관은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 동행 캠프 공동선대위원장을 맡았으며 권칠승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중소벤처특별본부장을 맡았다.

 

유은혜 전 교육부 장관은 “김동연 후보자와 힘을 합쳐 경기도의 교육의 공공성을 높이고 교육기회의 불평등을 줄이겠다”며 “경기도민의 교육기본권 강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더불어 “경기도 학부모를 위해 미래교육 비전을 제시하겠다”고 강조했다.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또한 “교통 문제와 주거 환경 문제, 과도한 규제로 인한 지역 불균형 문제, 일자리 문제 등 경기도의 시급한 과제를 해결하겠다”는 강한 의지와 함께 “경기도를 변화의 중심지로 만들겠다”는 뜻을 밝혔다. 더불어 “윤석열 정부가 후퇴시킨 GTX 공약을 김동연 후보의 ‘GTX 플러스 프로젝트’를 통해 경기도민에게 1시간의 여유를 돌려드릴 수 있도록 지혜를 모으겠다”고 강조했다.

 

중소벤처 특별 본부장을 역임하게 된 권칠승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코로나19 사태로 피해를 본 경기도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과 회복을 위해 신속한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뜻과 함께 “경제전문가 김동연 후보를 도와 혁신 벤처‧스타트업을 중심으로 경기도를 세계 중심으로 우뚝서게 하겠다”고 밝혔다.

 

김동연 동행 캠프는 “제 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의 격전지로 꼽히는 경기도에서 문재인 정부 장관 어벤져스팀과 경제부총리를 역임했던 김동연 후보의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며 “경기도 경제와 민생을 책임질 수 있는 사람은 풍부한 전문 인력으로 무장한 김동연”임을 강조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