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CJ대한통운 신광교대리점, 수원시 환경관리원에게 방한 물품 후원

URL복사

염태영 시장 방문해 넥밴드 온열기 300개 전달

 

 

 

[정도일보) 고정희 기자]  CJ대한통운 신광교대리점이 “추위에 고생하시는 환경관리원에게 전달해 달라”며 수원시에 ‘넥밴드 온열기’ 300개를 전달했다.

 

CJ대한통운 신광교대리점 황우찬 대표는 29일 염태영 수원시장 집무실을 방문해 1000만 원 상당 후원 물품을 전달했다. 넥밴드 온열기는 목에 거는 온열기다.

 

수원시는 넥밴드 온열기를 수원시 환경관리원 300명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전달식에는 염태영 시장, 황우찬·김현숙 부부, 이번 후원을 연계한 김영택 수원시의회 의원, 임숙자 수원시자원봉사센터 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황우찬 대표는 “추운 겨울에도 이른 새벽부터 고생하시며 거리를 깨끗하게 만들어주시는 환경관리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저희의 작은 정성이 그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염태영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따뜻한 나눔의 손길을 내밀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야외에서 일하시는 환경관리원들이 유용하게 사용하실 수 있도록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