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04 (금)

  • 맑음동두천 22.1℃
  • 맑음강릉 24.8℃
  • 맑음서울 20.6℃
  • 맑음대전 22.2℃
  • 구름많음대구 22.9℃
  • 구름조금울산 23.0℃
  • 구름많음광주 22.1℃
  • 구름조금부산 23.0℃
  • 맑음고창 21.3℃
  • 구름많음제주 22.6℃
  • 맑음강화 19.2℃
  • 구름조금보은 20.7℃
  • 구름많음금산 21.7℃
  • 구름많음강진군 24.0℃
  • 구름조금경주시 23.1℃
  • 구름많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광주시

광주시 곤지암읍 유복희 이장, 심폐소생술로 이웃 생명 구해

"심폐소생술의 중요성 깨달았다. 어르신 무사해 다행..."

URL복사

 

 

 

[정도일보 서상원 기자] 경기 광주시에서는 아파트 쓰레기 수거장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할머니를 발견해 심폐소생술로 귀중한 생명을 구해낸 여성이 화제다.

 

화제의 주인공인 곤지암읍 곤지암4리 유복희 이장. 그녀는 지난 2일 아파트 쓰레기 수거장에서 의실을 잃고 쓰러진 이모 할머니(72)를 발견했다.

 

이에 유 이장은 즉시 119에 구조 요청을 한 뒤 119가 도착하기 전까지 20여분 동안 주위의 옷가지로 체온을 유지시키며 심폐소생술을 시행했다.

 

또한, 119 구조대가 도착한 이후에도 함께 병원까지 동행하며 환자 인계 절차까지 도움을 주었다.

 

유 이장은 “쓰러져 계신 어르신을 본 순간 도와 드려야겠다는 생각뿐이었다”며 “심폐소생술의 중요성을 깨달았으며 어르신이 무사하셔서 이장으로서 책임감과 뿌듯함을 느낀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