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영양군 퇴직 공무원 아름다운 마무리

URL복사

평소 지역을 위한 마음을 담아 소중한 이웃돕기 성금 전달

 

(정도일보) 영양군청 강상수 행정복지국장은 명예퇴임을 맞아 12월 23일 불우이웃돕기 성금 200만원을 기탁하며‘희망2022 나눔캠페인’에 동참하였다.


성금을 기탁한 강상수 행정복지국장은 1982년 입암면에서 처음으로 공직 생활을 시작하여 사회개발과, 기획감사실, 총무과 등 여러 부서에서 39년간 근무했다.


강상수 국장은 공직생활 중 특히 영양군 복지부서에 근무하며 영양군립전문요양원 건립과 주민복지업무를 원활히 수행하였고, 재무부서 실무책임자로 재직 시 엄정하고 전문성 있는 업무처리로 귀감이 되어왔다.


청렴한 자세로 오직 영양군민만 보고 일해 온 강상수 국장은“내세울만한 공적은 없지만 나름대로 주어진 업무에 충실하면서 많은 것을 배우고 깨닫는 시간이었으며, 공무원 본연의 역할에 자긍심과 보람이 있었다.”며“장기화되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에게 다소나마 보탬이 되길 바라며 퇴직한 후에도 군민을 위해 봉사하겠다.”고 작은 포부를 밝혔다.


남상성 주민복지과장은“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적지 않은 성금을 기탁해주신 강상수 국장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소중한 성금을 꼭 필요한 어려운 소외계층에게 전하여 고마운 뜻을 함께 나누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