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일)

  • 맑음동두천 15.3℃
  • 맑음강릉 16.7℃
  • 맑음서울 19.5℃
  • 맑음대전 17.2℃
  • 맑음대구 17.4℃
  • 맑음울산 18.1℃
  • 맑음광주 19.0℃
  • 맑음부산 20.8℃
  • 맑음고창 16.7℃
  • 맑음제주 21.0℃
  • 맑음강화 15.2℃
  • 맑음보은 12.6℃
  • 맑음금산 14.6℃
  • 맑음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5.6℃
  • 맑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교육

남부동주민, 그리고 자연이 함께하는 도심 속 생태힐링

건강과 힐링의 장소, 우로지생태공원을 찾다.

URL복사

[정도일보 고정희 기자] 영천시 남부동(동장 이민철)은 지난 4일 통장협의회, 새마을부녀회 등 관내 주민 30여명이 영천의 랜드마크로 자리잡은 우로지 생태공원을 찾았다.

 

 

이날 함께한 한 주민들은 산책로, 경관조명, 수변무대, 놀이시설 등의 설치로 재정비 된 우로지를 찾아 산책로를 걷고 음악분수를 직접 관람하며 힐링 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효섭 남부동통장협의회 회장은 “건강과 힐링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우로지 생태공원이 많은 시민들로부터 사랑받고 즐길 수 있는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고, 이런 공간이 더 많이 생겼으면 한다”는 바람을 전했다.

 

이민철 남부동장은 “최근 코로나19에 따른 사회활동 위축과 무더위로 심신이 지쳐있는 주민들이 재충전하고 쌓였던 스트레스가 조금이나마 해소되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민에게 더욱더 다가가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