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4 (수)

  • 맑음동두천 2.5℃
  • 맑음강릉 6.0℃
  • 맑음서울 4.0℃
  • 구름많음대전 6.8℃
  • 맑음대구 7.6℃
  • 맑음울산 6.6℃
  • 맑음광주 7.8℃
  • 맑음부산 7.8℃
  • 맑음고창 6.3℃
  • 구름많음제주 11.5℃
  • 맑음강화 0.2℃
  • 흐림보은 6.5℃
  • 구름많음금산 6.4℃
  • 맑음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3.8℃
  • 맑음거제 6.5℃
기상청 제공

전 세대 태양광 아파트 3년 연속 탄생시킨 동대문

동대문구, 장한평 월드메르디앙아파트 118세대 태양광 미니발전소 설치 완료

 

 

 

(정도일보) 동대문구는 전 세대에 태양광 미니발전소가 설치된 태양광 아파트가 3년 연속 탄생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밝혔다.

2018년 서울시 에너지자립마을로 처음 지정된 장안동 장한평 월드메르디앙 아파트는 올해도 연이어 에너지자립마을로 지정됐다. 지난 6월부터는 전 세대에 태양광 미니발전소를 설치하기 시작해 11월 말 설치를 마무리했다. 전체 123세대 중 수목 장애 등으로 설치가 어려운 5세대를 제외한 118세대에 태양광 미니발전소가 설치됐고 덕분에 96%의 주민이 친환경 에너지인 태양광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사업비 총액은 약 6천790만원으로 서울시에서 보조금 약 5천494만원을 지원했으며 구 예산은 590만원 집행됐다. 각 세대의 자부담 비용 총 708만원은 아파트 단지의 다른 수입으로 충당해 실제 설치 가구의 자부담은 없었다.

장한평 월드메르디앙 아파트에 설치된 태양광 발전소가 생산하는 연간 전력량은 46,171kWh며 이로 인해 전기요금은 867만원이 절약되고 온실가스인 CO₂의 배출량은 21.21t 줄어드는 효과가 있다.

구는 2017년 전국 최초로 공동주택 전 세대에 태양광 미니발전소를 설치하는 사업을 시작해 2017년에는 청량리홍릉동부아파트, 2018년에는 휘경베스트빌 현대아파트를 태양광 아파트로 탄생시켰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지금까지 이룬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태양광 미니발전소 보급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구민들의 전기요금 부담도 덜고 기후변화를 유발하는 온실가스 배출량도 줄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